2023.1.29 일 12:32 
비전중기사,
> 뉴스 > 기획 특집 > 기획기사
     
비만예방, 칼로리보다 ‘나트륨 함유량’ 확인이 중요
2012년 04월 17일 (화) 16:23:54 평택뉴스타임즈 webmaster@ptnewstimes.com
최근 패스트푸드 업체 매장 내 성분표시표에 실제 음식의 상세한 성분은 표시되어 있지 않아 적발이 된 사례가 있다. 우리들이 쉽게 접할 수 있는 성분표시에는 단지 칼로리만 기재되어 있을 뿐 구체적인 영양성분표는 찾아볼 수 없었다.
   


현재 우리들이 구입하는 식품에는 영양성분표시가 모두 되어 있다. 소비자들은 이를 살펴본 뒤 자신에게 꼭 필요한 영양성분을 확인하거나 혹은 먹지 말아야 할 영양성분에 대해서 확인하게 된다.

특히 패스트푸드와 같은 음식에는 세계보건기구(WTO)에서 권장하는 나트륨이 권장량보다 많이 함유되어 있을 가능성이 높다. 나트륨 과다섭취는 성인병은 물론 비만을 유발하는 원인이 되기 때문에 전문가들은 건강과 비만을 예방하기 위해 칼로리 뿐 아니라 나트륨 함유량까지 확인하기를 권장하는 바이다.

이와 함께 우리나라 음식 중 국이나 찌개, 김치류에는 나트륨이 하루 섭취 권장량에 비해 더 많이 함유가 되어 있는 경우가 많다. 세계보건기구(WHO)의 하루 나트륨섭취 권장량은 2000mg인데, 한국인의 하루 나트륨 섭취량은 4천900㎎으로 소금 12.5g에 달한다.

우리나라 사람들이 쉽게 접하는 라면, 칼국수, 우동에는 나트륨이 2100mg들어 있는데 이는 WHO의 일일 권장량에 비해 상당히 높은 수준이다.

식약청에 따르면 음식의 나트륨 함유량은 칼국수가 2900㎎, 가락국수(우동)나 라면 2100㎎, 물냉면이 1800㎎, 된장찌개950㎎, 참치김치찌개900㎎, 배추된장국750㎎, 자반고등어찜 한 토막에 1500㎎, 배추김치 10조각(100g)에 1000㎎, 김밥 한 줄 650㎎, 멸치볶음(15g)에 650㎎ 피자 한 조각(200g)1300㎎, 햄 3조각(60g)은 800㎎, 롤케이크 2조각 500㎎정도이다.
평택뉴스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 평택뉴스타임즈(http://www.ptnewstime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인플루엔자 감염’주의보 발령
송탄소방서 화재 예방 강화
전통시장 안전시설 확충 추진
다문화가족 서포터즈 위촉
주소 : 경기도 평택시 지산동 1080 5층 | tel : 010-8920-5656, 010-9024-7701
등록번호 : 경기아00182 | 등록일자: 2008.12.24 | 발행인 : 하정호 | 편집인 : 박용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성훈
Copyright 2002-2003 PTNEWSTIMES.COM.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ptnewstimes.com